부천예총, ‘시민 곁으로 찾아가는 작은 무대 열린 공연’ 팡파르

한국예총 부천지회 '2023 찾아가는 작은무대 열린 공연' …총 35개팀, 다양한 장르와 퍼포먼스 선보여 '눈길'

장재욱 기자 | 입력 : 2023/07/08 [16:55]

한국예총 부천지회(지회장 오은령)7월 한 달간 총 35개팀 10회에 걸쳐 찾아가는 작은 무대 열린 공연을 통해 단비 같은 문화의 향기에 흠뻑 취할 수 있도록 최고의 무대를 선사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문화 도시 부천의 시민으로서 누려야 할 문화적 권리와 욕구를 충족시키고 시민과 예술 문화인 간의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200011월 처음으로 개최되었다.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부천지회가 주최하고, 부천시가 후원하고 있는 찾아가는 작은무대 열린공연은 지난 71일 심곡천과 스타필드에서 막을 올렸다.

 

 

이번 ‘2023 찾아가는 작은무대 열린공연71일부터 총 35개팀이 심곡천 스타필드 소사종합사회복지관 신중동종합사회복지관 고리울가로공원 도당근린공원(벚꽃동산) 범안종합사회복지관 한우리병원 역곡다행광장 송내어울마당잔디광장 등에서 시민과 함께 한다.

 

 

8일 오후 2시부터 고강동 고리울 가로공원에서 탈랜드 유인석의 사회로 진행된 열린공연은 플루트를 사랑하는 퍼니플루트오케스트라 연주를 시작으로 부천을 대표하는 음악과 어우러진 치어리딩 알케인 단원들의 너와 나 그리고 우리를 주제로 다함께 하나 되는 치어리딩의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또 극단 오픈런씨어터 김유나, 김재민, 서유인씨의 연극과 뮤지컬 공연, ‘기타는 행복이다라는 모 토로 결성된 통기타 마을과 함께하는 해피 투게더 등 다양한 장르와 퍼포먼스로 시민과 예술 문화인 간의 공감대를 형성하는 즐거운 시간을 함께했다.

 

 

오은령 부천예총회장은 ”‘2023 찾아가는 작은무대 열린공연은 시민여러분께서 계신 곳이면 어디든 찾아가 시민여러분께서 원하고 기다리는 장소가 곧 공연무대가 된다면서 이번 공연은 야외무대를 위주로 꾸몄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제28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신나는 한여름 축제, ‘7월의 카니발’ 개최!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