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26일부터70C·70D출근급행버스 추가 운행

김포공항역까지 버스전용차로 이용…고촌읍 아파트 인근서 출발

장재욱 기자 | 입력 : 2023/05/19 [17:46]

 

 

김포시가 골드라인 혼잡률 개선을 위해 주요역사 인근 아파트에서 출발하는 새로운 버스노선을 마련했다.

 

김포시는 고촌지역 향산힐스테이트리버시티, 캐슬앤파밀리에시티 두 개 아파트 인근에서 출발하는 버스 70C, 70D를 26일부터 출근시간대 24회를 운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70C 노선은 향산힐스테이트리버시티에서 출발해 김포공항역까지 직행으로 간다. 총6대 버스는 10분 간격으로 12회 운행한다.

 

70D 버스는 캐슬앤파밀리에시티 근처에서 운행 개시한다. 70C와 마찬가지로 김포공항입구에서 모든 승객을 하차시킨다. 총 6대 배차된 70D 버스는 12회 운행하며 10분 간격으로 승객을 태운다.

 

두 지역 모두 오전 6시 30분 첫 승객을 태우고, 8시 20분 출근길 마지막 버스를 운행한다.

 

이처럼 70C, 70D 버스가 고촌역 인근 대규모 공동주택에 새로 신설됨에 따라 그간 골드라인 외에 이렇다 할 대안을 찾기 어려웠던 직장인들의 불편이 어느 정도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이달 26일부터 70번 버스 통행 구간 내 버스전용차로 미설치 구간에 버스전용차로가 확대 설치됨에 따라 지하철이 보장하는 ‘정시성’을 70번 버스에서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시 관계자는 “출근급행버스의 운행은 시민의 골드라인 이용을 아파트 입구에서부터 사전 차단함으로써 대중교통 이용의 안전성을 확보하게 되는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김포시는 골드라인 혼잡률 개선대책을 단계적으로 펼치고 있다. 지난달 24일에는 전세버스를 8회 증회했으며, 5월 8일에는 24회 증회 하는 등 혼잡시간(06:30~08:30)대에 총 32회까지 증회해 시민들이 3분에서 6분 간격으로 70번 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또한 광역버스(3000번 6회, M6117 2회)를 증회하는 등 골드라인 혼잡률을 200% 이하로 낮추기 위한 다각적인 대안을 마련하고 있으며, 7월 초에는 고촌읍 지역에 수요응답형버스(DRT) 10대를 운송 개시할 예정이다.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제9대 부천시의회 후반기 의장단, 현충탑 참배
1/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