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교육
경기도소식
사건사고
미담사례
체육(부천FC 뉴스)
종교
대학병원 뉴스
> 사회 > 미담사례
㈜대성울트라소닉,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아름다운 동행

㈜대성울트라소닉, 취약계층 위해‘마스크’기부 … 5일 부천시에 마스크 10만장 기부
< 경기인신문 www.kknews.kr 2020년 11월 05일 (목) 14:34 >
트윗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보내기 페이스북

5대성울트라소닉(대표 신종현)은 부천시에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직접 생산한 마스크 10만장을 기탁하는 등 활발한 나눔 활동으로 지역사회 내 훈훈한 소식을 연일 전하고 있다.

대성울트라소닉은 1994년 설립한 대성초음파로 시작하여 2012년 법인 전환한 이후 ISO 14001ISO9001을 획득하는 등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관내 기업으로 평소에도 지역을 위한 나눔활동을 꾸준히 실천해오고 있다. 올해 코로나19가 막 시작하여 마스크가 가장 필요한 시기인 지난 3월에도 마스크 15천장, 또 지난달 27일 부천시체육회와 지체장애인단체 등에 345백장을 기부하여 체육인들과 지역 내 저소득층에게 많은 도움을 주기도 했다.

이날 기부한 마스크는 10개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저소득층에게 배부되었고 다문화가정, 공동생활가정, 장애인 시설 및 단체, 노숙인시설과 무료급식소에 배부되어 마스크를 꼭 필요로 하는 저소득층에게 배부될 계획이다.

신종현 대표는코로나19와 독감이 유행하는 환절기에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이 마스크 착용으로 건강한 겨울을 보낼 수 있으면 좋겠다앞으로도 나눔과 봉사활동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어려운 시기에 이웃사랑을 실천해주신 신종현 대표에게 감사드린다추워지는 날씨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격고 있는 분들에게 마스크를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대성울트라소닉은 부천시 소재의 마스크 제조 및 유통 전문 업체로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전 국민의 보건 향상을 위한 마스크 후원 등의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올해만 20만장(14천만 원)에 달하는 마스크를 기부했다.

한편 이날 마스크를 전달받은 모 장애인복지회 관계자는오는 13일부터 마스크 착용 의무를 위반할 경우 경기도는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300만 원 이하의 벌금이나 1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할 방침이여서 큰 걱정을 했었다사회적 거리두기의 중요성도 좋지만 마스크 의무 착용 조치로 인해 일정 소득이 없는 장애인들에게는 사실상 어려움이 있었는데 올해 처음 마스크 500장을 할당받아 큰 시름을 들게됐다고 기쁘했다.

장재욱 대표기자

 
트윗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보내기 페이스북
  커뮤니티
독자의견게시판
자유게시판
회사소개 이용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제휴안내 광고안내 자문위원단
  경기인신문 발행인 장재욱 편집인 안준영 Copyright(c) 2005 kknews.kr All rights reserved.
사업자등록번호: 130-41-68930/경기도 아00290 /동록일자 : 2010.04.05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재욱 부천시 조종로 68번 나길 5-6 (2층) 기사제보 Tel: 032)671-1344 Fax: 032)671-1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