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지방행정
지역사회
인사 동정
문화행사
부천경찰
경기,인천경찰
경기소방
법원/검찰
부음
새마을회
시보건소
도시공사
장애인단체
기타단체
상공회의소
민주평통
자연보호협의회
> 부천뉴스 > 상공회의소
부천상공회의소, 2020년 부천지역 기업체 하계휴가 실시 현황 조사 결과 발표

부천지역 기업체 근로자의 평균 여름휴가일수는 3.1일로 조사되어 작년(3.3일)보다 0.2일 하락 … 휴가기간은 ‘8월 첫째 주(8.3~8.7)’ 52.6%, ‘7월 마지막 주(7.27~7.31)’ 26.3%, ‘8월 둘째 주(8.10~8.14)’ 5.3%, ‘8월 셋째 주(8.17~8.21)’ 5.3%로 조사
< 경기인신문 www.kknews.kr 2020년 07월 10일 (금) 20:17 >
트윗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보내기 페이스북

부천상공회의소(회장 조천용)가 부천시에 소재하고 있는 상시근로자 20인 이상 40개 중소기업 및 기업체 근로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평균 휴가일수는 ‘3.1로 작년‘3.3보다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휴가일수 조사에서는 ‘3’(61.1%)을 실시한다는 응답이 가장 많았고, 이어서 ‘2’(11.1%), ‘4’(11.1%), ‘기타’(11.1%), ‘5’(5.6%)의 순으로 응답했다.

휴가일정과 관련해서 전체 응답업체의 68.4%직원들이 같은 기간에 휴가를 실시한다고 응답하여 작년의 76.2%에 비해 하락하였고, 휴가기간은 ‘8월 첫째 주(8.3~8.7)’에 실시할 것이라는 응답이 52.6%로 가장 많았으며, ‘7월 마지막 주(7.27~7.31)’에 실시한다는 응답이 26.3%로 뒤를 이었고, 이어서 ‘8월 둘째 주(8.10~8.14)’5.3%, ‘8월 셋째 주(8.17~8.21)’5.3%로 순차적으로 나타났으며, 기타의견으로 개인 자율에 맡긴다는 의견이 조사됐다.

‘8월 첫째 주(8.3~8.7)’‘7월 마지막 주(7.27~7.31)’에 하계휴가를 실시하겠다는 기업들이 78.9%에 달할 것으로 조사되어 전통적인 하계휴가 기간인 7월말~8월초에 휴가가 집중적으로 실시될 것으로 전망됐다.

한편, 기업체 근로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여름휴가 계획 설문조사에서 휴가지를 묻는 질문에 국내여행55.6%로 작년 42.9%과 동일하게 가장 많은 응답을 얻었고, 이어서 주거지 근교 외출’(33.3%), ‘집에 상주 등 기타의견’(11.1%)의 순으로 조사됐다.

1인당 휴가비용을 묻는 질문에는 ‘21만원에서 30만원 사이에 지출하겠다는 응답이 33.3%로 가장 많은 응답을 받았고, ‘11만원에서 20만원 사이23.8%로 파악됐으며, 이어서 ‘10만원 이하14.3%로 파악됐다.

2020년 하반기에 우리경제 성장을 주도할 부문은 무엇인가에 대한 질문에는 수출36.8%로 가장 많은 응답을 얻었고, ‘민간소비’(21.1%), ‘기업투자’(21.1%), ‘정부투자’(15.8%), ‘건설투자’(5.2%) 순으로 응답했다. 현재 공장가동률은 어느 정도인가에 대해 묻는 질문에는 ‘80%정도 가동 중이다는 응답이 35.7%, ‘100% 가동 중이다’(14.4%), ‘60%정도 가동 중이다’(21.4%), ‘70%정도 가동 중이다’(21.4%), ‘90%정도 가동 중이다’ (7.1%)로 파악됐다.

2019년 대비 2020년 매출액은 어떻게 예상하는가에 대한 질문에 대해선 ‘20%이상 감소’ 58.7%로 가장 많은 응답을 얻었고, ‘2019년과 비슷’(11.8%), ‘10%이내 확대’(11.8%), ‘10~20% 감소’(5.9%), ‘10%이내 감소’(5.9%), ‘10~20% 확대’(5.9%), ‘20%이상 확대’(0%)로 조사됐다. ‘2019년 대비 2020년 매출액이 20%이상 감소할 것이다라고 한 응답이 58.7%로 코로나19 여파가 3월부터 본격화 되면서 내수경기 악화 및 수출 감소 등으로 기업경영 환경이 크게 어려워진 것이 수치로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최근 겪고 있는 경영상 애로요인과 관련한 질문에는 인건비 상승26.5%로 가장 많은 응답을 하여 최저임금의 급격한 상승이 기업경영에 부정적인 영향을 준다는 의견을 수치상 반영한 것으로 보이고, 이어서 내수부진’(17.6%), ‘원자재 가격 상승’ (17.6%), ‘자금 부족’(14.7%), ‘환율불안’(5.9%), ‘납품단가 인하’(5.9%), ‘행정규제’ (5.9%), ‘인력부족’(2.9%) 순으로 답변했다.

장재욱 기자

 
트윗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보내기 페이스북
  커뮤니티
독자의견게시판
자유게시판
회사소개 이용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정책 제휴안내 광고안내 자문위원단
  경기인신문 발행인 장재욱 편집인 안준영 Copyright(c) 2005 kknews.kr All rights reserved.
사업자등록번호: 130-41-68930/경기도 아00290 /동록일자 : 2010.04.05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재욱 부천시 조종로 68번 나길 5-6 (2층) 기사제보 Tel: 032)671-1344 Fax: 032)671-1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