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익 부천시장 후보, 장덕천- 한병환- 윤주영 원팀 과시

조용익 부천시장 후보, 장덕천- 한병환- 윤주영 원팀 ..., “다시 뛰는 부천 위해 조용익에 힘 모아 달라”

장재욱 기자 | 입력 : 2022/05/09 [15:44]

 

 

 더불어민주당 부천시장 경선에 참여했던 4명의 후보가 한자리에 모여 다가오는 6.1지방선거에서 원팀을 이뤄 승리로 이끌어내자고 선언하며 합류했다.

  

조용익 선거 캠프는 9일 오후 3시 캠프 사무실에서 민주당 부천시장선거 원팀 선언식을 개최했다.

 

이날 조용익 부천시장 후보 캠프에는 경선에 경쟁했던 장덕천 부천시장과 한병환 전 청와대 선임 행정관, 윤주영 전 부천시감사관이 모두 모여 힘을 합쳤다. 이들은 기필코 지방선거에서 승리하겠다고 다짐했다.

 

 

 

장 시장은 이날 원팀 선언식에서 부천에서 민주당의 승리를 위해 이 자리에 섰고 우리 모두가 지방선거를 승리로 이끌었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한병환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은 “61일 선거는 결코 쉽지 않은 선거라 생각한다. 윤석열 정부에서 최초로 치러지는 선거이기 때문에 우리도 바짝 긴장하고 움직여야 된다면서 조용익 후보가 부천시장이 되어 부천 미래의 변화를 꿈꿀 수 있도록 다함께 노력하자고 지지를 호소했다.

 

 

 

윤주영 전 부천시 감사관은 경선 과정에서 조용익 후보의 부천시에 대한 열정과 애정을 많이 보고 느꼈다면서 훌륭한 부천시장이 되시기를 진심으로 응원하겠다고 했다.

 

이에 조용익 후보는 이들의 원팀 합류에 감사와 고마움을 전했다. 조 후보는 장덕천 시장, 한병환 후보, 윤주영 후보 등 훌륭하신 분들과 함께 선거운동을 했다는 것 자체가 큰 영광이었다면서 세분과 함께 힘을 더해 부천시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 후보는 부천이 당당하고 더 혁신적인 도시가 되어서 부천시민의 삶이 더 나아지고 자부심이 높아지는 그런 멋진 부천을 만들어 가기위해 세분과 함께 그리고 시도의원 후보자와 함께 힘을 함쳐 6.1지방선거에서 꼭 승리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조용익 후보는 전남 순천 출생으로 1995년 부천에서 변호사를 개업하고, 문재인정부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정무수석실 행정관, 부천시의회 고문변호사,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부의장 등을 역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