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산업 프로그램 NAFF ‘잇 프로젝트’ 공모

5월 1일 마감, 2억원 규모로 지원-‘판타스틱 7’ 선정작은 칸 필름마켓 자동 진출

장재욱 기자 | 입력 : 2022/02/07 [09:23]
 2021년 '부천상' 수상작 <도화>의 제니 순감독 & 작품 포스트

2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집행위원장 신철)'잇 프로젝트’(It Project)를 공모한다. 오는 51일에 마감, 심사 후 선정작들에 총 2억원 규모의 상금과 현물을 지원한다. 선정작은 530BIFAN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개별 통보한다.

 

'잇 프로젝트'는 아시아의 판타스틱 장르영화 프로젝트 발굴 프로그램이다. 올해 공모는 지난해에 이어 국내외 장편·시리즈 프로젝트를 대상으로 한다. 러닝타임이 장편 장르영화 프로젝트는 60분 이상, 장르 시리즈 프로젝트는 편당 40분 이상이어야 한다. 시리즈 프로젝트는 트리트먼트에 최소 2편의 에피소드를 포함해야 한다.

 

응모는 BIFAN 온라인 출품 사이트(http://entry.bifan.kr/)를 통해 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bifan.kr) 출품/지원에서 확인 가능하다. 문의는 산업프로그램팀으로 전화(032-327-6313/내선 144) 혹은 이메일 (naff.itproject@bifan.kr)로 하면 된다.

 

선정 프로젝트는 NAFF 프로젝트 비즈니스 미팅 때 전 세계 장르영화 제작투자 및 배급 관계자와 만나 투자·공동제작·배급사를 찾는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심사를 통해 부천상 NAFF아시아의 발견상 한국의 발견상 NAFF 코리안 어워드 판타스틱 7 DHL상 등 7개 부문에 1억원 규모의 상금을 지급한다. C-47 모카차이 등 2개 부문에 1억원 상당의 현물을 지원한다.

 

7개 부문 가운데 판타스틱 7’ 선정작은 칸영화제 필름마켓에 자동으로 진출, 세계 영화인을 상대로 프로젝트를 선보일 기회를 갖는다. ‘판타스틱 7’은 칸영화제 필름마켓에서 2019년에 출범한 프로그램이다. BIFAN을 비롯해 시체스·토론토·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과달라하라·카이로·뉴질랜드영화제 등 7개 국제영화제가 선정한 프로젝트로 엮는다. BIFAN2019<능력소녀>(감독 김수영), 2020<일리싯>(감독 강민지), 2021년에는 <영원한 아이>(감독 유은정)를 출품했다.

 

팬데믹 시대 두 차례 동안 NAFF 프로젝트 마켓은 온라인 비즈니스 미팅 시스템인 비닷스퀘어(b.square)를 국내 최초로 도입, 게스트와 프로젝트 참가자에게 최적화된 비즈니스 환경과 모니터링을 제공했다. 지난해 온라인 비즈니스 미팅은 655건으로 역대 최다 건수를 기록했다.

 

BIFAN2008아시아 판타스틱영화 제작네트워크’(Network of Asian Fantastic Films, NAFF)를 발족, 프로젝트 마켓인 잇 프로젝트와 교육 프로그램인 환상영화학교를 운영해 왔다. 64편의 영화가 '잇 프로젝트'를 통해 완성했다.

 

이 가운데 2020~2021NAFF를 통해 완성한 <잔영공간>(감독 글렌 찬)<죽음의 소리>(감독 알렉스 노이어)는 지난해 BIFAN ‘월드 판타스틱 레드섹션에 초청받았다. <밤을 넘는 여행>(감독 카야노 타카유키)은 일본 스킵시티국제영화제 작품상 및 관객상, <세이레>(감독 박강)는 부산국제영화제 국제영화비평가연맹상을 수상하는 등 잇 프로젝트는 차세대 영화인을 육성하는 아시아의 허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한편 제26BIFAN은 오는 77~17일에 부천 일대 극장과 OTT에서 개최한다. ‘잇 프로젝트9일부터 12일까지 4일간 오프·온라인으로 마련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